Type 2052 'HADALY'
  "자신의 얼굴이 일그러져 있는 것을 거울을 탓해 무엇하랴...""거울은 깨달음의 도구가 아니라 헤매임의 도구이다"         "인간과 로봇은 달라... 하지만 그 종의 신앙은, 흰 것이 까맣지는 않다는 의미정도의 인간이 기계가 아니라는 레벨의 인식에 지나지 않죠.공업 로봇이야 어쨌건, 적어도 애완용의 안드로이드나 가이노이드는 공리주의나 실용주의와는 무관한 존재죠. 어째서 그들..
Type 2052 'HADALY' Memento 2015.12.13 23:01

* * *